2021.05.0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5.9℃
  • 구름많음강릉 19.4℃
  • 황사서울 15.2℃
  • 대전 17.1℃
  • 구름많음대구 24.8℃
  • 구름조금울산 22.9℃
  • 흐림광주 19.8℃
  • 구름조금부산 18.8℃
  • 흐림고창 17.6℃
  • 구름조금제주 26.3℃
  • 맑음강화 15.7℃
  • 흐림보은 17.4℃
  • 흐림금산 16.9℃
  • 흐림강진군 22.0℃
  • 구름조금경주시 25.5℃
  • 구름조금거제 20.3℃
기상청 제공

윤복희 콘서트 - 삶, 오산 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다.

뮤지컬 역사의 산증인 윤복희의 70주년 기념 콘서트

URL복사

오산문화재단(대표이사 조요한)이 가정의 달 특별 기획공연으로“대중문화의 산증인 윤복희”의 <삶> 공연을 오는 5월 8일(토) 오후 2시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한다.

가수 겸 뮤지컬 배우로 활동 중인 윤복희는 이날 공연에서‘여러분’,‘왜 돌아보오’,‘웃는 얼굴 다정해도’,‘나는 어떡하라고’등 대중들에게 잘 알려진 대표곡과 재즈, 팝송 및 뮤지컬 넘버들을 선보일 예정으로 다른 어느 때보다 대중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

윤복희는 대중문화 특히, 한국 뮤지컬 역사의 산증인이다. 1946년 태어나 1951년 다섯살이 되던 해 희극인인 부친 고(故) 윤부길의 손에 이끌려 서울 중앙극장 악극단 무대에서 첫 공연을 펼쳤다. 정식 데뷔작은 이듬해 윤부길이 만든 가무극‘크리스마스’다. 이 작품으로 그는 1세대 뮤지컬 배우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1976년 국내 뮤지컬의 효시로 평가되는‘빠담빠담’의 주인공 에디트 피아프를 맡았고, ‘사운드 오브 뮤직’,‘캣츠’,‘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 등 굵직한 작품에서 관객을 만났다. 그가 출연한 공연만 80편이 넘는다.윤복희는 한국을 넘어 미국과 영국에서도 큰 관심을 모았다. 루이 암스트롱이 앉아 있던 1963년 워커힐 극장 개관 무대가 해외 진출의 발판이 됐다. 당시 미니스커트를 입어 선풍적인 인기를 몰고 오기도 했다. 가수로 데뷔한 건 1967년이다. ‘웃는 얼굴 다정해도’를 시작으로‘노래하는 곳에’,‘친구야’ 등이 대표적이다. 가장 히트한 곡은 1979년 서울 국제가요제 대상 수상곡‘여러분’이다.최근, 70주년 뮤지컬 공연으로 ‘하모니’를 성황리에 마쳤다.

 

오산문화재단 공연팀 관계자는 어버이날 특별 기획공연으로 준비한 이번 [윤복희콘서트-삶]의 다양한 이벤트 및 할인 혜택 추진으로 어느 때보다 더욱 건강하고 특별한 가정의달 선물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오는 5월 8일(금) 오후 2시에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진행되는 <윤복희콘서트 - 삶>의 관람료는 1층 R석 5만원, 2층 S석 3만원이며, 오산문화예술회관(031-379-9999) 또는 인터파크(http://ticket.interpark.com)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