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공공보육으로 안정적 보육환경 조성한다.
상태바
오산시, 공공보육으로 안정적 보육환경 조성한다.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0.10.29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공공형어린이집 2개소를 확충해 공보육 인프라를 강화했다.

 

시는 최근 시청 시장 집무실에서 신규 공공형어린이집으로 선정된 봄빛어린이집(원장 이재화) 설리반어린이집(원장 김현숙) 지정서 및 현판 수여식을 가졌다.

 

공공형어린이집이란 보건복지부에서 우수한 민간ㆍ가정어린이집을 선정, 운영비를 지원해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하고 공공 보육 인프라로서 기능하는 보육시설이다.

 

시에 따르면 지난 8월 오산시 민간가정 어린이집 11개소가 공공형어린이집을 신청했으며, 그중 2개소가 경기도 심사를 통과해 10월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신규 지정된 봄빛어린이집2007년에 개원한 가정어린이집으로 정원은 16명이며, 민간어린이집인 설리반2012년 개원해 정원은 83명 규모로 차량을 운행한다.

 

오산시는 이미 공공형어린이집 27개소를 운영 중에 있다. 이번 2개소 추가 지정으로 공공형어린이집은 총 29개소가 돼 민간가정 어린이집 중 공공형 비율이 경기도 평균 7%의 두배인 14%를 달성했다.

 

오산시 관계자는 이번에 공공형어린이집이 신규 선정됨에 따라 오산시의 우수한 보육 인프라가 더욱 확대되었다. 오산시는 앞으로도 안정적인 보육 환경 조성을 위하여 공공형어린이집 사업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