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 완료
상태바
오산시,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 완료
  • 오산TV
  • 승인 2020.05.06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416일부터 55일까지 20일 동안 2019년 한 해 동안의 오산시 살림살이를 점검한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올해 결산검사에 참여한 위원은 대표위원으로 오산시의회에서 위촉한 한은경 시의원을 비롯해 홍휘표(행정사), 김태훈(세무사), 손정환(전 시의원), 이수영(행정사) 5명이다.

 

위원회에서는 세입·세출의 결산, 재무제표, 성과보고서 등 오산시 재정운영 전반에 대해 사업목적과 법령에 맞게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집행됐는지 집중 검사했다.

 

오산시의 2019회계연도 재정규모(일반·특별회계)는 예산현액 9246억원이며, 세입결산액은 9552억원, 세출은 6591억원으로 지난 회계연도보다 세입·세출 모두 증가했으며, 순세계잉여금은 1145억원으로 지난 회계연도보다 감소했다.

 

또한, 재무제표상 총자산은 3541억원으로 전년대비 자산이 455억원 증가했다.

 

결산검사 위원회에서는 결산검사결과 예산편성(예산 전용) 소홀, 예산 불용액 과다 발생, ·도비 보조사업 집행철저, 주요 건설사업 현장방문 시 권고사항 등 10건에 대해 개선할 것을 권고했다.

 

한은경 결산대표위원은 "결산검사 개선 및 권고사항을 금년도 예산집행에 반영해 투명하고 건전한 재정운영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2019회계연도 결산 최종 검사결과는 6월말 의회 승인을 거쳐 7월에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