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환 오산시 부시장, 재난기본소득 접수현장 체크 및 직원 격려
상태바
김문환 오산시 부시장, 재난기본소득 접수현장 체크 및 직원 격려
  • 오산TV
  • 승인 2020.04.23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문환 오산시 부시장은 23일 관내 6개동에 마련된 오산시재난기본소득 접수처를 찾아 현장을 살피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시민 1인당 10만원씩 지급되는 오산시 재난기본소득은 지난 20일부터 온라인과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하고 있다.

 

시는 각 동행정복지센터에 별도의 접수처를 마련, 원활한 신청을 위해 현장에 공무원 53, 체납관리단 42, 기간제근로자 24명 등 총 120여명을 배치해 접수창구를 운영하고 있다.

 

이날 김문환 부시장은 관내 6개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재난기본소득 접수 직원 등을 격려하는 한편, 신청하러 나온 시민들을 만나 불편사항과 코로나19로 겪는 어려움을 청취하고 공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문환 부시장은 행정력을 집중해 재난기본소득이 신속히 전 시민에게 지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재난기본소득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이 하루 빨리 생활의 안정을 찾아가길 바란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